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동물찾아요 긴급보호 봉사&후원 찾았어요 무료분양 유기동물무료입양
   
  Home > 냥이지식정보 > 냥이상식  
   
 

반려동물 잃고 슬펐던 기간?
1개월
6개월
1년간
3년간
평생
결과보기

제 목

발정기의 행동특성

.



♥발정기의 행동특성



(1) 암컷

㉠ 발정기의 암컷은 사람의 발에 몸을 비벼 대거나 달라붙는다.

㉡ 등뼈를 둥굴게 하고 꼬리를 바깥쪽으로 감거나 아기 우는 소리를 낸다.

㉢ 1회 시즌 중에 짧은 주기로 수회에 걸쳐 발정

㉣ 암컷은 수컷보다 발정기가 빠르다.

㉤ 대개 생후 7~8개월에서 늦어도 일년 반이면 최초의 발정기가 찾아온다.

㉥ 최근에는 주거환경이 밝고 따뜻해짐에 따라 5개월만에 발정하는 고양이도 있다.

㉦ 교배 자극에 따라 배란이 일어나므로 애견처럼 출혈은 하지 않음

㉧ 암컷은 발정하면 안절부절 침착성을 잃고 아기 울음소리를 낸다.

㉨ 응석이 심해짐, 배뇨 횟수가 늘어남, 꼬리를 드는등 교배 포즈를 취하거나 바닥에

엉덩이를 비벼 댄다.

㉩ 발정시즌은 겨울이 끝날 무렵에서 초여름에 걸쳐 5~6일씩 수차례 찾아온다.




(2) 수컷

㉠ 수컷의 발정은 암컷보다 다소 늦게 찾아옴

㉡ 대개 생후 8개월에 첫 발정을 맞아 약 10년간 교배가 가능하다.
㉢ 수컷은 발정난 암컷의 독특한 냄새와 울음 소리에 자극 받아 발정 행동을 개시함.

㉣ 고양이의 반드시 암컷이 수컷을 선택한다. 수컷에게는 선택의 권리가 없다.

㉤ 수컷은 암컷을 차지하기 위해 격렬한 싸움을 벌여야 한다.

㉥ 수컷이 일년 중 가장 긴 가출을 하는 것도 이 때이다. 또 라이벌에게 자신의 영역

을 과시하려고 자주 스프레이 행위를 한다.

㉦ 발정기 수컷의 대합창이 시작되는데 자신의 뜻을 이룰 때까지 멈추지 않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