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동물찾아요 긴급보호 봉사&후원 찾았어요 무료분양 유기동물무료입양
   
  Home > 애견지식정보 > 애견교육방법  
   
 

반려동물 잃고 슬펐던 기간?
1개월
6개월
1년간
3년간
평생
결과보기

제 목

길들이기시 유의사항

[A]
처음 개를 집으로 들여 왔을 때 제일 먼저 서열 정하기를 해야 한다.

대부분의 개 들은 그 집의 가장을 보스로 인정하고 그 다음에 주부나 아이들을 정하고

자기를 서열에 제일 밑으로 생각하지만, 그렇지 않는 개들도 있다.
아빠가 개를 너무 좋아 하거나, 성격상 보스 기질이 있는 개들은 자기를 2인자로 생각해

주부나 아이들 말을 잘 듣지 않을 수도 있다.

또한 여러 마리의 개를 키우는 집에서는 개중에 제일 나이 많은 개를 보스로 생각할 수 있으니

처음에 확실히 서열 정하기를 해야 되며, 개에게는 "내가 아무리 잘해도 사람 밑에 개구나" 라는

사실을 확인 시켜줘야 한다.




[B]
길들이기 과정에서 개가 자기집으로 도망을 쳤을 경우는 그냥 놔둬야 한다.
개들도 TERRITORY 본능이 강해, 자기가 생각하는 안전 가옥으로 대피했음에도 불구하고

끄집어냄을 당하고 야단을 맞으면 자기의 영역이 없어지고, 믿는 구석도 없어져

성격이 의기소침 해지고 불안에 떨게 된다.
따라서 개가 자기집으로 들어가면 그 상태에서 그만두는 것이 길들이기의 현명한 방법이다.




[C]
길들이기를 하다 보면 체벌이 따르게 마련이다.
개를 꾸짖을 때는 강한 억양으로 '안돼!' 라고 하며, 손바닥으로 박수를 쳐서 주위를 환기 시키거나,

신문지를 말아서 가볍게 때리는 것이 좋은 방법이며 절대 개 패듯 패면 안된다.
물론 화도 나겠지요, 말 못하는 동물을 길들이기가 어디 쉽겠습니까?

어린 아이 3-4세 정도의 지능 지수 밖에 안 되는 개를 길들이는데, 한말 또 하고 한말 또 하다 보면

열이 받쳐 몽둥이를 드는 수가 생길 수도 있죠, 하지만 그래도 참아야 됩니다.
왜? 개니까!!




[D]
길들이기 과정에서 상과 벌을 줄때는 그때 그때 해야 된다.
잘해도 그 당시에 칭찬을 해 주고 못해도 그 상황에서 꾸짖어야지,

지난 후에 상과 벌을 주면 개는 그 이유를 모른다.

밖에서 방금 들어온 주인을 보고 꼬리를 흔들며 반겨주는 개를 주인은 뜯겨진 구두를 보고

화가 나서 꾸짖었다면 개는 주인이 자기를 싫어한다고 생각할 수 있다.
항상 현행범을 붙잡는다는 생각으로 상벌을 주되,

칭찬은 야단치는 것에 3배 이상은 해야 만 길들이기 효과를 높일 수 있다.